블로그 에세이입니다.
by 블로그
PDF download
More blog essays
이글루 파인더

최근 등록된 트랙백
인연.
by 보통사람
블로그는 자신의 생각을..
by 세린이의 누추한 움막
블로그와 저널리즘
by The sounds of new s..
블로그 읽기 점검을 위한 글
by Obscure Aquarium
'책임'있는 블로깅이 '필..
by beauty in darkness..
블로그는 나만의 영역이..
by Owlbear's Fantasy life.
웃기게도..
by 벵갈 고양이와 함께 살기
다시 공간설명
by Coffeeholic
[펌] 생각해 볼만한 글.
by 촉촉한 내 피부.
블로그의 매력
by The secret garden
최근 등록된 덧글
잘잃었읍니다 아무래도..
by gkdhrhro at 11/09
그냥 저도 스크랩 해온..
by 진누리 at 06/09
....마음에 드네요..
by 작은제비 at 05/20
축하드립니다. 후후
by 이상훈 at 05/19
안녕하세요..제연이에..
by 보노 at 05/16
그냥 간단하게 생각하고..
by 작은제비 at 05/13
좋은 글을 잘 읽었습니다..
by 상상하는만큼 at 05/08
잘 읽었습니다. 여러 사..
by 상상하는만큼 at 05/08
글을 쓰는 것은 의식의 ..
by 상상하는만큼 at 05/07
어라. 오셨군요. 축하..
by 즈나캇세 at 05/04
rss

skin by craft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블로그 

요리하고, 고양이 키우고, 사진찍는 여자. 아키라님

어떤 블로그든 그건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블로그

처음 블로그 에세이 글을 써보지 않겠느냐는 이야기를 들었을때 정말 의외였습니다. 늘 블로그 에세이를 보는 독자의 입장에서 감탄하고 공감하는 입장이었지, 그 블로그 에세이에 나의 글을 올린다는건 상상도 못했던 일이었기 때문이지요. 그래서 어떤 주제에 대해서 글을 써야 그동안 블로그 에세이를 빛내 주신 분들의 글, 블로그 에세이 공간에 흠이 되지 않을까? 많은 고민을 하였답니다. 다른 분들의 블로그 에세이도 읽어보고, 하지만 그러면 그럴수록 ‘나도 저렇게 써야하나?’ 하며 비교하게 되고, 더욱더 글을 쓰는 것이 어려워지고, 키보드 위에서 그야말로 제 손은 얼어붙어 버리고 말더군요. '난 저런 글들은 못 써. 사실 저런 생각들을 해본적도 없는 걸. 블로그는 그냥 내가 자유롭게 하고 싶은 이야기들을 하던 곳일뿐이야!' 그러다가 문득 하나의 생각이 떠올랐습니다. ‘그래! 왜 내가 남들처럼 글을 써야하지? 그냥 내 블로그에서 쓰던것처럼 편하게 써보자. 블로그 에세이에 어울리지 않는다고 하면 그냥 내 블로그에 올리면 되는거지! 뭘 걱정해!’ 그렇게 스스로에게 이야기 하며 조금은 어렵게, 조금은 편한 마음으로 글을 쓰기 시작하였습니다.

이렇듯 남과 나를 비교하는 것. 그건 언제나 저를 괴롭히는 근본적인 원인이었습니다.
별다른 특징 없는 내 블로그. 너무 색깔이 없는게 아닐까? 저 블로그는 언제나 덧글들이 많은데 왜 내 블로그는? 이것도 저것도 어디에서도 최고가 아니기에, 그래서 나와 남을 비교할 수 밖에 없는 나. 그러다보면 언제나 남는 것은 한없는 열등감과 우울함 뿐이었습니다.

지금 저의 블로그는 어떤 블로그일까요?
요리를 하는 날엔 요리 사진과 이야기들을 올리고, 제가 키우고 있는 고양이들의 이야기를 쓰고 싶을땐 고양이 사진과 함께 이야기를 합니다. 재미난 드라마가 있다면 드라마 얘기를 하고, 기가 막힌 뉴스가 있다면 그것에 관해 이야기를 하기도 하고, 조금 우울한 날엔 의미없는 말들을 써보기도 합니다. '아키라' 라는 사람의 일상에 관한 이야기들, 어쩌면 누구에겐 아무런 가치도 없는 이야기일수도 있고, 어쩌면 누구에게 큰 공감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이야기일 수도 있겠지요. 그리고 저는 제 블로그를 통해 나의 글을 읽어주는 사람들과 호흡한답니다. 함께 기뻐하기도 하고, 함께 화를 내보기도 하고, 새로운 사실들을 알게 되기도 하고, 내가 누군가에게 도움이 되기도 합니다.

그럼 다른 사람들의 블로그들은 어떤 블로그일까요?
어떤분들은 새로운 기기들에 대해 밀도 있는 리뷰를 다루기도 하고, 어떤분은 여행에 관한 이야기를, 어떤분은 일상의 소소한 이야기들을 다룹니다. 이 세상 수많은 블로그들, 이제는 - 블로그를 하는 사람들이 과연 얼만큼인지도 상상할 수 없을 만큼 - 많고 다양한 블로그들이 너무나도 내 주위 가까운곳에 펼쳐져 있는데. 그 중엔 정말 똑같은 블로그는 단 하나도 없다는 것. 다들 다른 생각을 하고, 다른 이야기들을 나누고 있습니다. 그러다보니 자연스럽게 나와 남을 견주게 되는 것 같습니다. 그러다 보면 때로는 블로그 때문에 우울하기도 하고, 속상하기도 합니다.

나의 블로그.... 내가 그동안 써 왔던 글들, 내 블로그를 찾아주시는 분들이 남겨주신 덧글들, 방문해주시는 한분한분들. 그 모든 것이 하나씩 모여 나의 블로그가 완성되는거라 생각합니다. 훌륭하기 때문에 귀한 것이 아니라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블로그이기 때문에 귀한거라 생각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각자의 블로그에 대해 조금 더 자부심을 가져도 되지 않을까요? 그건 이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블로그이니깐요.

너무나 부끄러운 글이지만 많이 공감해주셨으면 합니다.
즐거운 12월 되세요!

아키라님 블로그 바로가기
by 블로그 | 2005/11/28 13:46 | 블로그 에세이 | 트랙백 | 덧글(22)
Commented by 아키라 at 2005/11/28 16:05
헉 벌써 올라가다니;;; @@~~ 느므느므 부끄럽군요~ 컥
Commented by 프쉬케 at 2005/11/28 16:07
아키라 축하축하!
Commented by 아키라 at 2005/11/28 16:19
저뒤에 니가방 은근출현
Commented by Nariel at 2005/11/28 17:00
축하드려요~~~ ^^
Commented by 다누 at 2005/11/28 17:00
왓! 드디어 아키라님도!
왠지 이글루에 오면 꼭 들러서 글에도 공감하고 사진도 감상하게 되는
마약같은 곳이죠 아키라님댁은.
Commented by 커피중독 at 2005/11/28 17:07
ㅎㅎㅎ 역시 아키라님의 글도 올라오는군요~
추카드려요~
Commented by 제닉스 at 2005/11/28 17:19
와. 아카리님, 축하 드립니다.

저역시 마찬가지 인거 같습니다.
자신의 관심사와 관련해 블로그를 운영하는 것이 가장 정확하고
가장 확실한 정보를 제공하는 길이며, 가장 효과적인 블로깅이 아닌가 싶네요.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 )
Commented by 쭈기 at 2005/11/28 18:56
덩실덩실~ >ㅁ<
Commented by at 2005/11/28 19:57
와우!
Commented by 아가야옹 at 2005/11/28 20:39
양갱도 드뎌 블로그 에세이를!!!
축하해~~~
Commented by Shaoran at 2005/11/29 10:07
앗..아키라님! 축하드려요~ ㅎㅎㅎㅎㅎ
Commented by 세류 at 2005/11/29 11:29
정말 공감합니다 >_<~
Commented by mayfair at 2005/11/29 11:52
오 축하드려요 아키라님~ ///ㅂ//)>
Commented by 아키라 at 2005/11/29 12:35
Nariel 님/ 감사해요 ^^
다누 님/ 아니! 제 블로그가 그런곳이었단 말입니까;; 나도 몰랐;; 아무튼 칭찬 감사해요 ㅜ_ㅡ
커피중독 님/ 감사합니다. 헷헷////
제닉스 님/ 헤헤~ 맞아요. 감사합니다.. ^^

쭈기님 / 덩실덩실~~ 얼쑤
유젼 / 땡큐웅~ ㅎㅎㅎ

아가야옹 / ㅎㅎㅎㅎ 앙 ㅎㅎㅎ 부끄럽구먼 ㅎㅎㅎ
Commented by 아키라 at 2005/11/29 12:35
Shaoran 님, 세류 님, mayfair님 감사합니다. :)
Commented by 까먀순더 at 2005/11/30 01:10
축하드려요~
아키라님 블로그는 중독성 꺼리들이 득실득실 합니다.
Commented by tazmania at 2005/11/30 02:47
아키라님 축하드려요....^^
좋은글 잘 읽고가요..^^
Commented by GONS at 2005/11/30 18:39
나만의 블로그!! 멋진 12월에 멋진 아키라님 ㅎ
Commented by 마요카 at 2005/12/02 11:42
축하드려요..늦게 나마 링크도 신고합니다.^^
Commented by 김정석 at 2005/12/04 11:55
하나밖에 없는거 어린왕자
Commented by 이힛 at 2005/12/05 00:21
아키라님 완전 좋아요!!
그간 눈팅 많이했는데 이젠 종종 모습드러낼게요. 이힛;;
Commented by marge at 2005/12/05 10:57
아키라님이셨군요..^^* 축하드립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